이준구 교수 ‘양자컴퓨팅의 이해와 실용화 연구’ 강연 IT조선 보도

전기및전자공학부 양자정보및통신연구실 이준구 교수가 5월 2일 열린 ‘2018 프리 스마트클라우드쇼: 양자 컴퓨팅 상용화’에서 ‘양자컴퓨팅의 이해와 실용화 연구’를 주제로 강연하여 IT조선에 보도되었습니다.

양자컴퓨터는 현재 과거 무어의 법칙을 뛰어넘는 기하급수적인 컴퓨팅 성능 발전을 이룰 수 있는계기가 될 것으로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현재 연구개발 단계에서의 양자컴퓨터는 실험실 환경에서만 구현할 수 있는 등 제약이 많지만 이미 초전도 등 양자컴퓨터를 구현하기 위한 여러 과학기술 중 몇 가지는 공학의 단계로 넘어오고 있습니다.

이준구 교수는 본 강연에서 “양자컴퓨터가 실용화되면 현 암호 체계가 깨질 수 있다는 지적도 있는 등 낙관론과 비관론이 공존하지만, 양자컴퓨터가 4차 산업혁명 완성 단계에서 한계 극복을 위한 핵심 기술로 성장할 것이란 관측에는 이견이 없다”며 “양자컴퓨팅 과학을 공학의 단계로 끌어올리기 위해서는 우리도 그만큼 기초연구에 끊임없이 투자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본 강연에서는 양자컴퓨팅기술의 비전과 상용화 가능성이 주로 소개되었으며 자세한 내용은 아래의 Link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 Link>​
http://m.it.chosun.com/m/m_article.html?no=2851189

목록보기
메뉴닫기